WKBL 트리플잼 3차 대회, 11월로 연기

김영훈 기자 / 기사승인 : 2020-09-18 19:04:20
  • -
  • +
  • 인쇄


트리플잼 3차 대회가 다시 한 번 연기됐다.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오는 9월 26일과 27일 열릴 예정이었던 ‘2020 하나원큐 3x3 Triple Jam’ 3차 대회를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해 시즌 휴식기인 11월로 연기했다고 밝혔다.

당초 9월 5일과 6일 개최 예정이던 3차 대회를 26일과 27일로 연기한 바 있지만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계속 이어지면서 다시 한번 대회를 연기하게 됐다.

WKBL은 향후 코로나19 관련 상황을 면밀히 검토한 뒤, 3x3 Triple Jam 3차 대회의 개최 여부와 시기를 확정한다는 방침이다.

 

사진 제공 = WKBL

바스켓코리아 / 김영훈 기자 kim95yh@basketkorea.com 

[저작권자ⓒ 바스켓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