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56,407건

thumbimg

[KBL 팀별 결산] 삼성 1편 - 공격적이지 못했던 이유, 명확하지 않은 컬러
손동환 기자 2021.05.19
삼성의 공격은 뭔가 원활하지 않았다.이상민 삼성 감독은 “빠르고 공격적인 농구를 추구하겠다”고 말했다. 서울 삼성의 팀 컬러를 ‘공격’으로 정했다.하지만 삼성은 이렇다 할 공격력을 보여주지 못했다. 결과도 결과지만, 과정도 매끄럽지 ...

thumbimg

[KBL 팀별 결산] 3점보다는 2점, 모트리 합류 후 달라진 전자랜드의 공격
김영훈 기자 2021.05.18
인천 전자랜드의 팀 컬러는 끈끈한 수비로 대표된다. 항상 상대를 끈질기게 괴롭히는 팀이다. 하지만 수비에 비해 공격은 다소 아쉽다는 평가다. 올 시즌 역시 전자랜드는 수비에서 완성된 모습이었다. 하지만 공격에서는 다소 아쉬웠다. 전자 ...

thumbimg

[KBL 팀별 결산] 불안했던 출발, 보란듯이 뒤집은 인천 전자랜드
김영훈 기자 2021.05.18
시작은 불안했다. 구단을 둘러싼 좋지 않은 이야기와 약체라고 평가 받는 전력, 하위권이 당연하다는 평가였다. 그러나 여러 악재 속에 전자랜드는 아름다운 마무리를 해냈다. 2020-2021시즌 그들의 마지막 1년에는 어떤 일들이 있었는 ...

thumbimg

[KBL 팀별 결산] SK 4편 - 리바운드라는 강점, 2020~2021 시즌에는 없었다
손동환 기자 2021.05.18
SK의 높이는 생각보다 높지 않았다.10개 구단 감독은 2020~2021 시즌 개막 전 10개 구단의 전력을 예측했다. 7명의 감독이 서울 SK를 우승 후보로 생각했다. 그만큼 SK는 강했다.SK가 강한 이유. 2019~2020 시즌 ...

thumbimg

[KBL 팀별 결산] 최하위 평가 뒤집은 전자랜드, 기반은 끈끈한 수비
김영훈 기자 2021.05.18
이것이 전자랜드의 수비였다.시즌 전 최하위 평가를 받았던 인천 전자랜드. 그러나 뚜껑을 열어보니 달랐다. 전자랜드는 쉽게 무너지지 않았다. 특유의 끈끈함으로 상대를 괴롭혔고, 5위를 기록했다. 약체라고 꼽혔던 전자랜드가 이를 뒤집은 ...

thumbimg

[KBL 팀별 결산] SK 3편 - 기억해야 할 경기, 기억하지 말아야 할 경기
손동환 기자 2021.05.18
머리에 새겨야 할 경기와 머리 속에서 지워야 할 경기가 있다.10개 구단 감독 모두 “전력 차는 거의 없다. 종이 한 장 차이다. 그래서 매 경기 집중력을 강조한다”고 구단 간의 경기력 차는 없다고 말한다. 선수들 또한 “기량 차이는 ...

thumbimg

고양 오리온, 한호빈과 3년, 3억 5천만원에 재계약...FA 1호 계약
김영훈 기자 2021.05.18
고양 오리온이 FA 시장 신호탄을 쐈다. 오리온은 18일 “팀 내 자유계약 대상자였던 한호빈과 재계약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한호빈은 이번 FA 시장에서 가장 먼저 계약을 체결한 선수가 됐다.계약기간은 3년이며, 총 보수는 3 ...

thumbimg

[NBA Inside] 2021 동부컨퍼런스 플레이인 토너먼트 전망
이재승 기자 2021.05.18
이번 시즌부터 시작되는 플레이인 토너먼트에 많은 이목이 집중되어 있다.지난 시즌에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해 열린 시딩게임의 확장판이며, 이번 토너먼트로 인해 시즌 마지막까지 순위싸움이 치열하게 전개됐다. 정규시즌 결과로 플레이오프 ...

thumbimg

[KBL 팀별 결산] SK 2편 - 허약한 골밑 수비, 이로 인한 연쇄 작용
손동환 기자 2021.05.18
골밑 수비가 취약했다. 연쇄 타격도 입었다.서울 SK는 2020~2021 시즌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다. 2019~2020 시즌 최우수 외국 선수인 자밀 워니(199cm, C)가 SK와 재계약했고, 탄탄한 국내 선수층이 건재했기 때 ...

thumbimg

트레이 영과 데미언 릴라드, 이주의 선수 선정
이재승 기자 2021.05.18
애틀랜타 호크스의 트레이 영(가드, 185cm, 82kg)과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의 데미언 릴라드(가드, 188cm, 88.5kg)가 이주의 선수에 선정됐다.『The Athletic』의 샴스 카라니아 기자에 따르면, 영과 릴라드가 ...

thumbimg

[KBL 팀별 결산] SK 1편 - 예상보다 약했던 화력, 그래도 희망은 있었다
손동환 기자 2021.05.18
SK의 화력은 예상보다 약했다.서울 SK는 2020~2021 시즌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다. 2019~2020 시즌 최우수 외국 선수인 자밀 워니(199cm, C)가 SK와 재계약했고, 탄탄한 국내 선수층이 건재했기 때문이다.SK는 ...

thumbimg

거상 꿈꾸는 삼성생명, “현재도 노린 트레이드”
손동환 기자 2021.05.18
“미래의 의미가 크다고 하지만, 현재의 의미도 있다”용인 삼성생명은 지난 17일 부산 BNK 썸-하나원큐와 삼각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2020~2021 시즌 챔피언 결정전 MVP였던 김한별(178cm, F)을 보내는 강수를 뒀다. 여 ...

thumbimg

‘하루 사이 3명 IN-3명 OUT’ 하나원큐...이훈재 감독이 밝힌 트레이드 이유
김영훈 기자 2021.05.17
부천 하나원큐가 혼돈의 에어컨리그 중심에 섰다. 2021년 5월 17일. 하루에 두 건의 트레이드가 터졌다. 먼저 하나원큐는 강계리와 장은혜를 넘겨주고 김이슬과 김하나를 받아왔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용인 삼성생명, BNK 썸과 ...

thumbimg

[KBL 시즌 결산] 외국 선수 선발 난항과 줄부상...여러 악재에도 희망을 본 DB
김영훈 기자 2021.05.17
지난 시즌 공동 1위. 강력한 우승후보. 시즌 전 원주 DB를 수식하는 이야기였다. 하지만 DB의 최종 성적은 9위로 무려 8계단이나 내려왔다. 전혀 예상하지 못한 결과였다. 불과 한 시즌 만에 엄청난 변화를 겪었던 DB, 그 사이에 ...

thumbimg

[KBL 팀별 결산] 공격 농구에 필요했던 리바운드, LG는 만족할 수 없었다
손동환 기자 2021.05.17
리바운드를 원했지만, 원하는 만큼 결과를 만들지 못했다.창원 LG는 2020~2021 시즌부터 조성원 감독과 함께 했다. 조성원 감독은 “빠르고 공격적인 농구를 하겠다”고 밝혔다. 그 핵심은 ‘많은 공격 횟수’였다.많은 공격 횟수의 ...

thumbimg

대한민국농구협회, 3x3 홍보대사로 영화감독 장항준 위촉
김영훈 기자 2021.05.17
영화감독 장항준이 3x3 홍보대사를 맡게 됐다.대한민국농구협회는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3x3의 발전 및 국내 저변확대를 도모하기 위해 장항준 영화감독을 대한민국농구협회 농구 홍보대사로 위촉한다”고 알렸다. 장항준 감독은 지난 코리 ...

thumbimg

3x3 코리아투어, 오는 6월 19일 양구 찾는다...21일부터 참가팀 모집
김영훈 기자 2021.05.17
코리아투어가 올해 처음으로 지방을 찾는다.대한민국농구협회는 17일 “오는 6월 19일, 20일 양일간 강원도 양구군 청춘체육관 앞 특설코트에서 KB국민은행 Liiv M 3x3 KOREA TOUR 2021 2차대회를 개최한다”고 알렸다 ...

thumbimg

[KBL 시즌 결산] '산성의 팀' DB가 보여줬던 무서운 외곽포
김영훈 기자 2021.05.17
산성의 높이를 자랑하던 원주 DB가 한 시즌 만에 180도 다른 모습을 보여줬다.DB의 2020-2021시즌은 시작부터 쉽지 않았다. 재계약을 했던 치나누 오누아쿠는 합류를 하지 않았고, 국내 선수들은 줄줄이 부상을 호소했다. 지난 ...

thumbimg

[KBL 시즌 결산] 시즌 내내 DB를 괴롭혔던 걸림돌 ‘턴오버’
김영훈 기자 2021.05.17
턴오버가 한 시즌 내내 DB의 발목을 잡았다.지난 시즌 공동 1위였던 DB는 한 시즌 만에 9위로 내려앉았다. 국내 선수들의 줄부상, 치나누 오누아쿠의 미합류와 타이릭 존스의 기대 이하의 활약 등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코트 내에 ...

thumbimg

‘김한별 영입’ 박정은 BNK 감독, “‘젊음’에 ‘노련함’이 더해졌다”
손동환 기자 2021.05.17
“노련함이라는 무기도 생겼다”부산 BNK 썸과 용인 삼성생명, 부천 하나원큐가 17일 오후 삼각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BNK는 삼성생명에 구슬(180cm, F)과 2021 신입선수 선발회 1라운드 지명권을 보냈고, 삼성생명으로부터 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