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오리온, 일산백병원과 의료 지원 업무 협약식 개최

손동환 기자 / 기사승인 : 2021-12-28 10:22:26
  • -
  • +
  • 인쇄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가 28일(화) 오후 7시 고양체육관에서 열리는 2021-2022 프로농구 수원 KT와의 홈경기에서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과 의료지원 협약을 체결한다고 27일 밝혔다. 오리온은 2014-2015 시즌부터 8시즌째 일산백병원과 선수단 진료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이날 오리온과 일산백병원은 오리온 홈경기 의료지원은 물론 선수들이 최상의 경기력을 선보일 수 있도록 양질의 진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맺는다. 오리온 한호빈 선수도 일산백병원과 환아를 후원하는 협약을 체결한다. 한호빈은 이번 정규 시즌 간 어시스트 성공 1개당 1만 원을 적립하는 사랑의 어시스트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한편, 오리온은 지난 24일에 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를 맞아 일산백병원 코로나 환자병동에서 근무하는 의료진 등을 위해 ‘초코파이情’ 4000개를 전달하기도 했다.

오리온은 지난 2014-2015 시즌부터 농구단 정티켓, 럭키볼 판매수익금과 선수단의 기부금을 연고지역 내 의료기관인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에 전달, 환아들을 후원해 오고 있다. 첫해 뇌출혈과 편마비 증상을 앓고 있는 어린이 등 3명에게 2천여만 원을 지원한 이래로, 정신 발육 지연, 외사시 등을 앓고 있는 환아들의 치료비로 지난 7시즌 간 총 7천 7백여만 원을 기부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팬들에게 더 나은 경기력을 보일 수 있도록 일산백병원과 협력하고 있다”며 “고양시를 비롯해 경기 북부지역을 대표하는 프로 스포츠 구단으로서 연고지역을 위한 다양한 상생 협력활동을 지속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및 자료 제공 =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

[저작권자ⓒ 바스켓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