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현대모비스, 2022년 1월 2일에 JOMA DAY 실시

손동환 기자 / 기사승인 : 2021-12-31 14:45:19
  • -
  • +
  • 인쇄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 프로농구단(단장: 이승민)은 오는 2022년 1월 2일 고양 오리온과의 홈경기를 JOMA DAY로 지정하고 총 3,000만원 상당의 다양한 JOMA 경품을 팬들에게 선물한다.

현대모비스와 JOMA는 지난 17-18시즌부터 5시즌 동안 타이틀 용품 스폰서 관계를 꾸준히 이어오며 매 시즌 JOMA DAY를 성황리 진행해왔다. 이번 2021-2022시즌에도 JOMA를 용품 후원사로 두고 있는 KBL 내 다른 팀 고양 오리온과의 홈경기에 JOMA DAY를 준비했다. 양 팀 선수들이 직접 사용하는 스포츠 용품을 경품으로 걸고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하프 타임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도 아낌없는 후원을 이어온 JOMA에 감사패 전달식이 진행된다. 이날 홈경기장에서 진행되는 ‘가위바위보 게임’, ‘문자 퀴즈’ 등 모든 이벤트엔 JOMA 용품이 경품으로 준비되어 있다. 경기장 내 JOMA 사진을 찍어 지정된 해시태그와 함께 SNS에 업로드하면 무작위 추첨을 통해 JOMA 경품을 증정하는 SNS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경품으로는 JOMA 롱 패딩, 조끼 패딩, 하프 패딩, 후드티, 헤어밴드 등 다양한 동계 의류와 스포츠 용품이 준비되어 있다.
 

2층 복도에서 진행하는 현대모비스의 대표 사회공헌 활동 ‘사랑의 바스켓’에도 JOMA 넥워머, 장갑, 모자 등이 상품으로 준비되어 있다. 사랑의 바스켓 참여자는 약 150만원 상당의 ‘JOMA 슈퍼 박스’ 추첨 이벤트에 자동 응모된다. JOMA 슈퍼박스의 주인공은 경기 종료 후 추첨을 통해 10명에게 증정한다.

사진 및 자료 제공 =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

[저작권자ⓒ 바스켓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인터뷰

더보기